전북특별자치도립국악원

전북특별자치도립국악원 전통예술의 미래가치를 창출합니다!

인사말

안녕하십니까? 전북특별자치도립국악원장 입니다.
도립국악원은 지방문화 기반 확충 및 국악의 종합전당 마련의 목적으로 1986년 개원하였습니다.
현재 국악 명창 ‘권삼득’의 이름을 딴 권삼득로에 본원을 비롯하여,
국악인구의 저변 확대와 전문 국악인의 후진 양성을 위해서
한국소리문화의전당 명인홀과 2020년에 준공된 전통문화체험전수관
을 두고 있습니다.

전북특별자치도립국악원은 한국의 전통 음악이자 연극인 판소리를 비롯하여 한국무용, 국악 관현악 등의
대중화·세계화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, 국악 인구의 저변 확대와 전문 국악인 후진 양성을 위해
찾아가는 국악연수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습니다.

한국음악의 보존·전승을 위해 노력하는 한편 전통의 멋과 현대적 감각이 조화를 이루어 도민과 국악을 이어주는 창작공연, 정기 및 목요상설 국악공연, 협연공연 등을 통해 다양한 문화 향수권 기회 제공 및 국악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습니다.

앞으로도 전북특별자치도립국악원은 전통예술의 본향으로서 시대를 아우르는 다양한 공연과 폭넓은 교육 기회 제공을 위해 역사적 사명을 다할 것이며, 나아가 전북특별자치도 전통예술의 가치를 높이고, 21세기 선도적인 공연예술로
국악이 자리매김 할 수 있는 미래를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.

전북특별자치도 전통예술을 사랑하는 도민여러분!
전북특별자치도립국악원의 다양한 프로그램에 직접 참여하여 우리 전통 예술의 멋과 신명을 느껴보시기 바랍니다.

감사합니다.